e사람
인천세관, ‘올해의 인천세관인’ 김태균 관세행정관 선정 포상
코로나19 직격탄 맞은 항공업계 경영위기 타개를 위해 물류환경개선 총력 지원
기사입력: 2020/12/29 [13:23]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올해의 인천세관인 김태균 관세행정관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본부세관이 올해의 인천세관인에 인천세관 김태균 관세행정관을 선정했다.

 

김태균 관세행정관은 객실 내 부착하는 화물운송용기를 항공기 탑재용기로 인정하여 관세면제·신속통관을 지원하고, 폐업 위기의 기내식 보세공장에 국내 납품의 길을 열어주는 등 코로나19 위기상황을 항공업계가 조기 극복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업무 분야별 최고 유공자로는 일반행정분야 유공자에 인천세관 적극행정 추진단을 운영한 김경환 관세행정관을 선정했으며,수출입통관분야 유공자에‘불법 소량 혼재 화물(LCL) 근절 대책’을 수립 시행한 이주연 관세행정관을 선정했다.
 
또, 휴대품통관분야 유공자에 ‘휴대품 현장중심 국민체감 8대 혁신과제’를 추진한 이상환 관세행정관을 선정했으며 특수통관분야 유공자에 특송화물 프로세스 최적화에 기여한 가영순 관세행정관을 선정했다.

 

또한, 심사분야 유공자에 IT 기업의 수입거래 다각화에서 착안하여 탈루세액 317억원을 추징한 김윤정 관세행정관을 선정했으며 조사분야 유공자에 식약처 무신고 수입산 제빙기 22만점을(시가 2천2백억원) 적발·검거하여 국민건강보호에 기여한 장재수 관세행정관을 선정했다.

 

이와함께, 12월의 인천세관인으로 신속한 검사와 증거수집으로 고세율의 건조대추 10톤을 저세율의 냉동대추로 신고한 업체를 적발하여 처분한 김성배 관세행정관을 선정했다.

 

12월의 분야별 유공자로는 특송통관분야 유공자에 강현주 관세행정관, 심사분야 유공자에 서은미 관세행정관, 조사분야 유공자에 정규원 관세행정관, 감시분야 유공자에 김호현 관세행정관을 선정했다.

 

이외, 세관주도의 민관학 협업을 통해 국내중소기업의 글로벌 전자상거래 시장 진출 및 물류비 절감 지원에 기여한 전자상거래 수출지원팀 최지형, 김현숙, 박형선, 남보라, 노다해 관세행정관을 4분기 BEST  TEAM으로 선정하고,최근 3년 내 임용된 신규직원 중 우수한 성과를 달성한 함지혜, 김영재, 성창렬 관세행정관을  4분기 으뜸새내기로 선정하고, 4분기 친절·봉사직원으로는 이찬신 관세행정관을 선정했다.

 

김윤식 인천본부세관장은 코로나19 확산세가 장기화되면서 어려워진 기업을 위한 적극행정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해외에서 밀반입되는 위해물품을 철저히 차단하여 국민건강보호에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하였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The following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Incheon Customs Awarded for'Incheon Customs Officer of the Year' by Kim Tae-gyun, Customs Administration Officer
Total support for improving logistics environment to overcome the business crisis in the aviation industry hit by Corona 19
-Reporter Park Sang-do, Break News Incheon

 

Incheon Customs Headquarters has selected Incheon Customs Officer Kim Tae-gyun as Incheon Customs Officer of the Year.

 

Customs administration official Kim Tae-gyun recognizes the cargo transport container attached in the cabin as an aircraft-mounted container to support tariff exemption and rapid customs clearance, and opens the way for domestic delivery to in-flight meal bonded factories in crisis of business closure. He was recognized for his active support so that he could overcome early.

 

As the best merit in each field of work, Kim Gyeong-hwan, who operated the Incheon Customs Active Administration Promotion Team, was selected as the person of merit in the general administration field. Selected.
 
In addition, the Customs Administration Officer Lee Sang-hwan, who promoted the “eight innovation tasks centered on the field of portable goods,” was selected for those of merit in the field of customs clearance of portable goods, and the Customs Administration Officer Ga Young-soon, who contributed to the optimization of the express cargo process for those of merit in the special customs field.

 

In addition, Kim Yun-jeong, the Customs Administration Officer, who added a tax evasion tax of 31.7 billion won to those of merit in the field of examination, was conceived to diversify the import transaction of IT companies. As a result, customs administration officer Jang Jae-soo was selected, who contributed to the protection of national health.

 

In addition, the Customs Administration Officer Kim Seong-bae was selected as Incheon Customs Officer in December to detect and dispose of a company that reported 10 tons of dry jujube with a high tax rate as frozen jujube with a low tax rate through rapid inspection and collection of evidence.

 

As for the merit of each field in December, Kang Hyun-ju, the customs administration officer, was selected as the person of merit in the field of special transport, Seo Eun-mi, the customs administration officer as the person of merit in the field of examination, the regular customs officer as the person of merit in the field of investigation, and the customs officer Kim Ho-hyeon as the person of merit in the field of surveillance.

 

In addition, the e-commerce export support team that contributed to helping domestic SMEs enter the global e-commerce market and reduce logistics costs through customs-led public-private partnerships. Among the new employees appointed within three years, Ji-hye Ham, Young-jae Kim, and Chang-ryul Seong, who achieved excellent results, were selected as the top newcomers in the fourth quarter, and Chan-shin Lee as the kindness and volunteer staff in the fourth quarter.

 

Incheon Headquarters Customs Officer Kim Yun-shik urged them to do their best to protect the public's health by continuously pursuing active administration for companies that have become difficult due to the prolonged corona19 spread and by thoroughly blocking harmful goods smuggled from abroad.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본부세관,인천세관, 올해의 인천세관인,12월의 인천세관인,김태균 관세행정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