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인천시의회, 시 및 산하기관 장애인 고용 전문가 네트워크 구축
시의회 문화복지위원회와 인천발달장애인훈련센터 주관 추진
기사입력: 2020/12/21 [14:01]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시의회 문화복지위원회와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인천발달장애인훈련센터가 인천시 및 산하공공기관의 장애인 고용 전문가와 장애인 고용 우수사례 및 기관별 고용활성화 방안 등에 대한 네트워크를 구축했다.
 
지난 2019년 11월 21일 이병래의원(제8대 인천광역시의회 전반기 기획행정위원장)의 제안에 따라 인천시 및 산하공공기관 16개기관은‘발달장애인 직업훈련 및 고용증진 업무협약’을 맺은 바 있다.
 
이에 따른 후속조치로 협약기관별 장애인 고용현황 및 확대방안 논의를 통한 장애인 고용 의무이행 사항을 점검하고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지속적인 소통의 과정을 거쳐 왔고, 코로나19 관련 인천시 사회적거리두기 3단계에 준하는 선제적 조치에 따라 비대면 및 서면대체 등으로 간담회를 추진해 왔다.
 
장애인 고용률 제고를 위한 직무발굴, 직업훈련 및 기능인력 양성을 통한 장애인 고용창출 등으로 인천시 및 산하기관, 장애인고용공단이 상호협력체계를 구축함으로 장애인이 지역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기반을 조성하고,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더불어 살아갈 수 있는 차별 없는 사회분위기가 마련되도록 노력해왔다.
 
특히, 인천테크노파크(TP)는 인천발달장애인훈련센터와 협의하여 중증장애인 고용을 위한 장애인 고용 종합 컨설팅을 실시하여 신규직무개발 3건, 중증장애인 직무체험, 부서평가 후 특별채용 3명 등 2020년 상반기 3.16% 고용률(전년도 1.23%)을 달성했고 인천교통공사는 2020년말까지 발달장애인 배치적합 직무 검토 및 개발 통한 고용활성화 방안을 마련하는 등 최근 3년간 장애인 고용률 3.4% 이상을 유지했다.

 

또한, 인천시의료원은 장애인체육회 소속 선수 5명을 고용하여 스포츠 훈련을 근로시간으로 대체하는 등 장애인 스포츠 사업지원과 사회복지 기여로 사회공헌기업 이미지를 제고했고 고객만족실 콜센터 교환원 3명을 채용하는 등 2020년 상반기 2.4% 고용률(전년도 1.3%)을 달성하는 성과를 보였다.

 

한편, 이병래의원은 5분 자유발언과 시정질문을 통해 인천광역시 본청 기간제․공무직 등 근로자부문 장애인 고용률 2.0%를 정부 권고 수준인 4.08%로 상향하기 위해서는 현재 부서 간 분절되어 있는 장애인 일자리 및 고용 업무의 전담부서와 전담팀의 신설이 시급하다고 지적해왔으며, 향후에도 장애인 일자리 및 고용률 제고를 위해서 시 집행부의 지속적인 관심과 적극적인 노력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The following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Incheon city council, establishment of a network of experts on hiring the disabled by city and affiliated agencies
Organized by the City Council Cultural Welfare Committee and the Incheon Developmental Disability Training Center
-Reporter Park Sang-do, Break News Incheon

 

The Incheon City Council's Cultural Welfare Committee and the Korea Employment Agency for the Disabled, Incheon Developmental Disability Training Center have established a network of experts in hiring the disabled, excellent cases of hiring the disabled, and plans to revitalize the employment of each institution.
 
On November 21, 2019, according to the proposal of Rep. Lee Byung-rae (the 8th Incheon Metropolitan City Council Chairman of the Planning and Administration Committee for the first half of the year), the city of Incheon and 16 public institutions under its subsidiary have signed a “Work Agreement for Vocational Training and Employment Promotion for the Developmental Disabilities”.
 
As a follow-up measure, it has been through a process of continuous communication to check the fulfillment of the obligation to employ the disabled through discussions on the employment status and expansion plans for the disabled by convention organization, and to seek ways to revitalize it. In accordance with appropriate measures, meetings have been promoted through non-face-to-face or written substitution.
 
The city of Incheon, its subsidiaries, and the Employment Agency for the Disabled have established a mutual cooperation system through job discovery to improve the employment rate of the disabled, vocational training, and employment of the disabled through cultivation of skilled workers, thereby creating a foundation for the disabled to contribute to the local community. It has been striving to create a social atmosphere without discrimination in which both and non-disabled people can live together.
 
In particular, Incheon Techno Park (TP) consulted with the Incheon Developmental Disability Training Center to provide comprehensive consulting for the employment of the disabled for the employment of the severely handicapped.Three new job developments, job experience for the severely handicapped, and 3 special recruits after department evaluation, etc. In the first half of the year, the employment rate of 3.16% (1.23% in the previous year) was achieved, and Incheon Transportation Corporation has maintained a employment rate of more than 3.4% for the past three years, such as reviewing and developing employment-appropriate jobs for the developmentally disabled by the end of 2020.

 

In addition, the Incheon City Medical Center has improved the image of a social contribution company by hiring five athletes from the Sports Association for the Disabled, replacing sports training with working hours, and contributing to social welfare and supporting sports for the disabled. Etc., achieved 2.4% employment rate in the first half of 2020 (1.3% in the previous year).

 

On the other hand, Rep. Lee Byung-rae said that through a five-minute free speech and corrective question, in order to increase the employment rate of disabled persons in the Incheon Metropolitan City main office, including fixed-term and public service sectors, to 4.08%, the government recommended level, It has been pointed out that the establishment of a dedicated department and a dedicated team is urgent, and that the city's executive department needs continuous interest and active efforts to improve employment and employment rates for the disabled in the future.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시의회, 인천발달장애인훈련센터,한국장애인고용공단,장애인 고용 전문가 네트워크 구축,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