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부천시, 시민 독후감 공모전 최종 16명 수상작 선정
최우수상 수상자 초등부 상원초등학교 6학년 김은호, 중고등부 청심국제고등학교 3학년 이서현, 일반부 양영상 선정
기사입력: 2020/11/17 [16:18]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문광수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인천 문광수 기자) 부천시가 제19회 독후감 공모전에서 최종 16명의 수상작을 선정했다.

 

최우수상 수상자로는 초등부 부문 상원초등학교 6학년 김은호 학생, 중고등부 부문 청심국제고등학교 3학년 이서현 학생, 일반부 부문 양영상 씨가 선정됐다.

 

3월 2일부터 10월 31일까지 접수한 작품은 358편(초등부 88편, 중고등부 68편, 일반부 202편)에 이른다.

 

코로나19 상황으로 전년보다 응모한 인원은 적지만, 독서마라톤과 연계한 온라인 독후감을 통해 많은 시민이 참여한 것으로 나타났다.

 

수상작은 사서로 구성된 도서관 심사위원회의 1차 심사와 전문가의 2차 심사를 거쳐 선정됐다.

 

초등학생의 경우 독서의 내용과 자신의 경험을 얼마나 생생하게 연결하여 담아냈는지에 초점을 두고 심사했다.

 

중고등학생의 경우 책의 주제에 관한 자신의 생각을 다양한 관점에서 표현했는지, 일반부는 도서의 내용과 독자의 가치관이 어떻게 연결되어 있는지에 주목했다.

 

심사위원들은 심사평을 통해 “대부분의 응모자는 책 읽기와 글쓰기를 삶으로 실천하고 있거나 이를 희망하는 ‘시민독서가’로서 책을 단순히 이해하는 수준에 머무르지 않고 사유하는 부천시민의 역동성을 보여주었다”며 “안타깝게 1~2점 차이로 탈락한 응모자에게 작은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고 말했다.

 

부천시 관계자는 “문화창의도시로의 위상을 보여주는 우리 시민들의 독서와 글쓰기에 대한 열망으로 독후감 공모전이 19회까지 올 수 있었다”며 “스마트시대를 맞아 내년부터는 동영상 등 제출방법을 확대할 예정이니 많은 관심과 참여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시상식은 12월 1일 일반부 수상자 대상으로 부천시청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에 따라 참여 규모는 조정될 수 있으며 초등부와 중고등부의 경우 학교장이 수상장을 전수할 예정이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The following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Bucheon City, selected as the final 16 winners of the Citizen's Reading Contest
Grand Prize winner Eunho Kim, 6th grader at Sangwon Elementary School, Seohyun Lee, 3rd grader at CheongShim International High School, and Yang Youngsang selected
-Reporter Gwangsoo Moon, Break News Incheon

 

The city of Bucheon selected the final 16 winners at the 19th Reading Contest.

 

The top prize winners were Eun-ho Kim, a 6th grade student at Sangwon Elementary School in the elementary school, Seohyun Lee, a third grader at Cheongshim International High School, and Yang Young-sang in the general school division.

 

The number of works received from March 2 to October 31 reached 358 (88 for elementary school, 68 for middle and high school, 202 for general).

 

Although the number of applicants was smaller than the previous year due to the Corona 19 situation, it was found that a large number of citizens participated through the online book review linked to the reading marathon.

 

The winning works were selected after the first screening by the library judging committee composed of librarians and the second screening by experts.

 

In the case of elementary school students, the evaluation was focused on how vividly the contents of reading and their experiences were vividly connected.

 

In the case of middle and high school students, how they expressed their thoughts on the subject of the book from various perspectives, and the General Ministry paid attention to how the contents of the book and the readers' values ​​were connected.

 

The judges said, “Most of the applicants are'citizen readers' who are practicing book reading and writing as a life or hope for this, and they showed the dynamics of Bucheon citizens who do not just understand books but think about them. “Unfortunately, I would like to deliver a small word of consolation to the applicants who were eliminated by a difference of 1 or 2 points.”

 

An official from Bucheon City said, “With the desire for reading and writing by our citizens, which shows the status as a cultural and creative city, the book review contest was able to come up to 19 times.” I hope for your interest and participation.”

 

On the other hand, the awards ceremony is scheduled to be held at Bucheon City Hall on December 1st for the general award winners.

 

Depending on the level of social distancing, the scale of participation can be adjusted, and in the case of elementary and middle school students, the principal will pass on the award.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천시, 시민 독후감 공모전 수상작,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