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사람
인천본부세관, ‘10월의 인천세관’에 황윤경 관세행정관 선정
내비게이션에 인천지역 135개 보세창고의 주소 오류를 수정해 이용자 불편 해소 기여
기사입력: 2020/10/29 [14:46]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본부세관은 29일, ‘10월의 인천세관’에 인천세관 황윤경 관세행정관을 선정해 시상했다.

 

황윤경 관세행정관은 내비게이션 지도에 인천지역 보세창고 156개 업체 중 135개의 주소가 잘못 등록된 것을 발견하고 내비게이션 업체와 직접 협의를 통해 오류를 수정하여 화물차 운전자 등 창고 이용자의 불편을 해소하고 세관의 보세구역 검사업무 효율성을 높인 공로를 인정받았다.

 

업무 분야별 유공자로는 수출입통관 분야 유공자에 국민안전 위해물품 협업검사 매뉴얼을 제작·배포하고, 수입 동물 검사를 통해 코로나19 숙주 의심 동물인 뱀을 적발하는 등 국민안전 보호에 기여한 홍희정 관세행정관을 선정했다.

 

휴대품통관 분야 유공자에 여행자 안내문을 전면 정비하고 입국여행자가 많은 7개국 언어로 번역하여 안내하도록 함으로 여행자에게 휴대품 통관규정을 정확하게 안내 할 수 있도록 개선한 최은선 관세행정관을 선정했다.  

 

특수통관 분야 유공자에 해상 특송 물품에 대한 X-ray판독과 정밀검사로 임시 마약류로 지정된 러쉬, 불법 보톡스 앰플 등 국민안전 위해물품 불법반입을 차단한 이형우 전문경력관과 강효선 관세행정관을 선정했다.

 

심사 분야 유공자에 중소 수출기업에 환급 오류 정보를 제공하고 과다환급 자진신고 제도를 안내해 약 3.5억원을 조세저항 없이 납부하게 하고, 성실신고 문화 조성에 기여한 김준 관세행정관을 선정했다.

 

조사 분야 유공자에 조사 현장에 버려져있던 B/L 한 장을 단서로 하여 압수수색·계좌추적 등 1년여의 끈질긴 수사를 통해 위조의류 16억원 상당을 밀수입한 일당 12명을 검거한 신창민 관세행정관을 선정했다.

 

감시 분야 유공자에 최근 세계 테러 경향 및 위험 요소 분석으로 신종 3D프린터 총포류를 포함한 최신 총포와 화약류 등의 정보를 반영한 위해물품 책자를 제작·배포해 대테러물품 반입 차단에 기여한 최좡인 관세행정관을 선정했다.

 

그밖에 업무우수자로 신규직원 눈높이에 맞춘 특송 물품 통관업무 매뉴얼을 제작·배포해 특송 통관 업무의 효율성 제고에 기여한 김현아, 변은주, 신현진 관세행정관을 선정해 시상했다.

 

또한, 내부직원 고충해결 및 갑질 예방, 고질 민원 해결 등을 통해 내외부 고객만족도 제고에 기여한 감사담당관실 직원 5명을 3분기 BEST  TEAM으로 선정하고, 신규직원 중 우수한 성과를 달성한 김민혜, 민진성, 하하련 관세행정관을  3분기 으뜸새내기로 선정하고, 3분기 친절·봉사직원으로는 민경실 관세행정관이 선정됐다.

 

김윤식 세관장은 국민에게 고품질의 행정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업무별 전문성을 높이고 표준화하는 노력이 필요하며, 특히 국민 편익을 우선으로 하는 제도개선을 위해서 직원 모두가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

 

아래는 위의 기사를 구글 번역기가 번역한 영문기사입니다.

 

Incheon Headquarters Customs Selects Hwang Yun-gyeong Customs Administration Officer as'Incheon Customs Officer in October'

 

Contributing to solving user inconvenience by correcting the address error of 135 bonded warehouses in Incheon area in the navigation system

 
(Break News Incheon Reporter Sang-do Park) On the 29th, the Incheon Headquarters customs office selected and awarded Hwang Yun-gyeong Customs Administration Officer of Incheon Customs at the'Incheon Customs in October'.

 

Customs Administration Officer Hwang Yun-gyeong found that 135 addresses of 156 bonded warehouses in Incheon area were incorrectly registered on the navigation map, and corrected the error through direct consultation with the navigation company to solve the inconvenience of warehouse users, such as truck drivers, and bonded areas of customs. It was recognized for its contribution to improving the efficiency of inspection work.

 

As a merit for each field of work, Hong Hee-jeong, the customs administration officer, was selected to contribute to the protection of public safety, such as creating and distributing a manual for collaborative inspection of public safety hazard goods to persons of merit in the field of import and export customs, and detecting snakes that are suspected to host COVID-19 through imported animal inspections. .

 

The Customs Administration Officer Choi Eun-seon, who improved the customs clearance regulations, was selected to accurately guide travelers to the customs clearance regulations for portable goods by providing a complete maintenance of travel guides for those who are of merit in the field of customs clearance, and allowing inbound travelers to translate and guide them in seven languages.

 

Special customs officers Lee Hyung-woo and Kang Hyo-seon, customs officers, were selected to block the illegal import of items that are dangerous to the public, such as rush and illegal Botox ampoules, designated as temporary drugs through X-ray reading and close inspection of special customs goods.

 

The customs officer Kim Joon, who contributed to the creation of a culture of faithful reporting, was selected to provide information on refund errors to small and medium-sized export companies to those of merit in the field of examination, and guide the voluntary reporting system for over-refunds to pay about 350 million won without tax resistance.

 

Shin Chang-min, who arrested 12 people per day who smuggled counterfeit clothing worth 1.6 billion won, was selected through a one-year persistent investigation such as seizure and search and account tracking, using a piece of B/L abandoned at the investigation site as a clue to a person of merit in the investigation field. did.

 

As a result of the analysis of recent trends and risk factors of terrorism in the field of surveillance, the best customs administration officer was selected to create and distribute a booklet of dangerous goods reflecting information on the latest guns and explosives, including new 3D printer guns.

 

In addition, Kim Hyun-ah, Byeon Eun-ju, and Shin Hyun-jin, customs administration officials, who contributed to enhancing the efficiency of the express customs clearance by producing and distributing a customs clearance manual tailored to the eye level of new employees were selected and awarded.

 

In addition, five employees in the Audit Office, who contributed to the improvement of internal and external customer satisfaction through resolving internal employee grievances, preventing goads, and solving chronic complaints, were selected as BEST TEAMs in the third quarter. The relevant customs administration officer was selected as the best newcomer in the third quarter, and the customs administration officer Min Kyung-sil was selected as the kindness and volunteer staff in the third quarter.

 

In order to provide high-quality administrative services to the public, customs director Kim Yun-sik demanded that all employees do their best to improve the system, especially in order to improve the professionalism and standardization of each task.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본부세관, 10월의 인천세관인,황윤경 관세행정관,인천세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