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유유기지 부평, 청년이 정책 제안 ‘청년 Talk 까놓고 토크콘서트’ 온라인 진행
기사입력: 2020/10/26 [15:00]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부평구가 운영하는 청년공간 ‘유유기지 부평’이 오는 31일 청년들이 정책 제안에 참여하는 토론의 장 ‘청년 Talk 까놓고 토크콘서트’를 온라인으로 진행한다.

 

이번 행사는 청년기본법 및 청년 정책을 소개하는 특강과 패널 토론, 주제별 소그룹 토론으로 이뤄지며, ‘유유기지 부평 홈페이지’에서 선착순으로 접수 가능하다.

 

인천 청년이면 누구나 무료로 신청할 수 있으며, 접수 일정 등 자세한 내용은 ‘유유기지 부평’ 홈페이지를 참고하거나 전화로 문의하면 된다.

 

콘서트는 상반기 청년활동지원사업 ‘유인’에 참여한 5인조 아카펠라 그룹 ‘튠에이드’의 식전 공연으로 포문을 연다.

 

이어 김영민 청년유니온 사무처장의 기조 강연을 통해 다양한 청년 정책을 소개하고, 이어지는 패널 토론에서는 여러 분야에서 활동하는 청년들의 의견을 듣고 소통하는 시간이 준비됐다. 

 

이후 소그룹 토론에서는 토크콘서트에 참여한 청년들이 직접 정책 아이디어를 교환하고 논의해 사전교육을 수료한 퍼실리테이터들은 창업, 취업, 청년 네트워크, 주거안정, 문화 및 생활 지원 등 5개의 정책 주제별 토론을 이끌게 된다.

 

퍼실리테이터 교육은 지난 9월 19일과 10월 15일 두 차례 진행됐다.

 

1차 퍼실리테이터 교육은 전국청년정책네트워크 진형익 대표가 청년 정책의 흐름과 정책 사례를 소개했고, 퍼실리테이션쿱 협동조합의 이혜연 이사장이 2차 교육을 통해 온라인 토론 운영 시 퍼실리테이터의 역할을 안내하며 워크숍을 진행했다.

 

유유기지 부평 관계자는 “이번 토크콘서트가 지역 내 청년층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실제 정책 당사자인 청년들이 직접 정책을 제안하는 열린 소통의 장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유유기지 부평’은 지난 15일부터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조정에 따라 부분 개관 중이며, 문화살롱 ‘씨네 부평: 집에서 함께 즐기는 랜선 영화 여행’, 취업특강 ‘취업성공을 위한 퍼스널브랜딩 전략’, ‘실전! 모의면접1939’ 등 다양한 온·오프라인 프로그램을 통해 청년들을 지원하고 있다.

 

아래는 위의 기사를 구글 번역기가 번역한 영문기사입니다.

 

Yoo-Giji Bupyeong, a young man conducts a policy proposal “Youth Talk, Talk Concert” online

(Break News Incheon Reporter Sang-do Park) Bupyeong-gu’s youth space “Yoo Yu-gi-ji Bupyeong” will host a “Youth Talk Open Talk Concert” online on the 31st, where young people participate in policy proposals.

 

This event consists of a special lecture introducing the Youth Basic Law and Youth Policy, a panel discussion, and a small group discussion by topic, and can be submitted on a first-come, first-served basis on the “Yoo Yuji Site Bupyeong website”.

 

Anyone in Incheon can apply for free, and for more information, including the application schedule, refer to the website of ‘Yugiji Bupyeong’ or inquire by phone.

 

The concert will be opened with a pre-ceremony performance by the five-member a cappella group “Tune Aid” who participated in the youth activity support project “Incentive” in the first half of the year.

 

Next, various youth policies were introduced through a keynote lecture by Kim Young-min, Secretary General of Youth Union, and in the panel discussion that followed, a time was prepared to listen and communicate with the opinions of young people working in various fields.

 

In the following small group discussions, facilitators who have completed preliminary education by exchanging and discussing policy ideas directly by the youth who participated in the talk concert will lead discussions by five policy themes: start-up, employment, youth network, housing security, culture and life support.

 

The facilitator training was held twice on September 19 and October 15.

 

In the first facilitator training, Hyung-ik Jin, CEO of the National Youth Policy Network, introduced the flow of youth policy and policy cases, and Hye-yeon Lee, chairman of the facilitation cooperative, guided the role of the facilitator in operating online discussions through the second training and held a workshop. Proceeded.

 

An official from Yoo-Giji Bupyeong said, "I hope this talk concert will increase interest in the youth in the region and become a place of open communication where the young people who are the actual policy parties directly propose policies."

 

On the other hand,'Yoo Yuji Bupyeong' has been partially opened in accordance with the first stage of social distancing since the 15th, and the cultural salon'Cine Bupyeong: A LAN Line Movie Trip to Enjoy Together at Home', a special lecture on employment'personal branding strategies for success in employment' ,'Real! It supports young people through various online and offline programs such as'Mock Interview 1939'.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평구,유유기지 부평,청년 정책 제안,청년 Talk 까놓고 토크콘서트, 청년활동지원사업,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