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부천시, 관내 32개소 초등학교 옐로카펫 설치 완료
기사입력: 2020/10/15 [13:48]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 인천 박상도 기자) 부천시가 지난 14일, 안전한 등․하굣길 조성을 위해 초등학교 32개소에 옐로카펫을 설치 완료하고 원일초등학교 앞 현장에서 현판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장덕천 부천시장을 비롯해 이소영·권유경 부천시의원, 장병덕 오정경찰서장, 강광희 원일초등학교장 등 8명이 참석한 가운데 간소하게 진행했다.

 

행사는 365안전센터장의 경과보고를 시작으로 장덕천 부천시장의 기념사, 시의원·오정경찰서장·원일초등학교장의 축사에 이어 현판제막식 순으로 진행됐다.

 

장덕천 부천시장은 이날 기념사에서 “‘민식이법’ 시행 등 어린이 교통안전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커져가는 상황에서 옐로카펫 설치가 어린이보호구역의 교통안전 확보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시는 내년에도 어린이보호구역 과속단속카메라 및 고정형 주차단속 CCTV 확대 설치, 옐로카펫 추가 설치, 워킹스쿨버스 사업 등 어린이 교통안전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옐로카펫이란 어린이 보행안전을 위해 횡단보도 앞 보도를 노란색으로 칠해 어린이가 안전한 곳에서 대기할 수 있도록 하는 교통안전 시설물이다.

 

2020년 경기도 안전환경조성사업 공모에 선정된 이번 사업은 예산 9천만 원을 투입하여 6월 22일 착공한 후 관내 32개 초등학교에 10월 6일 설치 완료됐다.

 

아래는 위의 기사를 구글 번역기가 번역한 영문기사입니다.

 

Bucheon City, completed installation of yellow carpets at 32 elementary schools in the building

 

(Break News Incheon Reporter Sang-do Park) Bucheon City completed installation of yellow carpets in 32 elementary schools on the 14th to create a safe back-and-forth road and held a signboard ceremony at the site in front of Wonil Elementary School.

 

The event was held briefly with eight people including Bucheon Mayor Jangdeokcheon, Bucheon City Councilman Lee So-young and Kwon Yu-gyeong, police chief Jang Byung-deok, Ohjeong Police Chief, and Wonil Elementary School President Kang Gwang-hee.

 

The event began with a progress report by the head of the 365 Safety Center, followed by a commemorative address from the Mayor of Bucheon Jangdeokcheon, a congratulatory address from the city councilman, the chief of police officer Ohjeong, and the head of Wonil Elementary School, followed by a signboard unveiling ceremony.

 

Bucheon Mayor Jang Deok-cheon said in a commemorative address that day, “In a situation where social interest in children's traffic safety is growing, such as the implementation of the “Private Diet Act,” the installation of yellow carpets is expected to greatly contribute to securing traffic safety in child protection zones.

 

In addition, he emphasized, “The city will carry out various projects for children's traffic safety, such as expansion and installation of speeding cameras and fixed parking control CCTVs in children's protection zones, additional installation of yellow carpets, and working school bus projects next year.”

 

The yellow carpet is a traffic safety facility that allows children to wait in a safe place by painting the sidewalk in front of the crosswalk in yellow for the safety of children.

 

This project, which was selected for the 2020 Gyeonggi-do safety and environment promotion project, started construction on June 22 with a budget of 90 million won, and was installed on October 6 at 32 elementary schools in the building.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천시,장덕천 부천시장,오정경찰서,원일초등학교,옐로카펫,워킹스쿨버스, 어린이보호구역 교통안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