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중부해경청, ‘불법 외국어선 우리해역 침범 척수 증가’ 강력 단속한다.
기사입력: 2020/10/05 [14:56]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중부지방해양경찰청이 최근 우리 해역을 침범하는 불법 외국어선이 급증함에 따라 강력한 단속한다는 계획이다.
 
지난 9월에는 서해 한중 어업협정선 인근에서 불법 외국어선이 하루 평균 199척이 출현했고, 10월 들어서는 4일 현재까지 하루 평균 360척이 출현했다.

 

최근에는 한중 어업협정선 인근수역에서 조업을 하다 야간을 틈타 우리해역을 집단으로 침범, 조업하여 퇴거・차단 횟수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단속방침이 해상에서의 감염병 유입예방을 위해 직접 단속 보다는 불법침범을 사전 차단하는 퇴거, 차단 위주로 전환되면서 침범사례가 증가한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최근 퇴거명령에도 불구하고 불응하며 집단으로 저항하고 도주하는 사례가 점차 증가하고 있다.

 

이에 중부해경청에서는 이들의 불법행위를 차단하고자 불법조업 외국어선에 대해 경비함정의 소화포(물대포)를 이용해 선박의 기동성을 저해하는 등의 경제적 손실을 입히는 대응을 했음에도, 불법 외국어선 수백 척이 소규모로 여러 무리를 형성해 우리해역을 동시다발적으로 침범하고 있다.

 

중부해경청은 지난 9월 22일부터 대형 경비함정 1척을 증가배치하고 인근의 해수부 산하 서해어업관리단, 해군, 서해지방해양경찰청과 협력하여 관할구분 없이 집단침범 해역을 이동하면서 합동으로 대응하는 등 대응수위를 높여 왔다.

 

또한, 대응강도를 높이기 위해 자체 기동전단 운용 및 경비함정의 출동기간을 연장하는 방안 등을 검토하고, 집단침범 불법조업 외국어선에 대해서는 공용화기를 사용하여 우리해역에서의 외국어선 불법행위를 근절할 계획이다.

 

중부해경청은 “법이 정하는 절차에 따라 강력하게 대응하여 불법조업 외국어선을 완전히 근절하고 우리어족 자원을 보호하는데 최선을 다하고 타 지방청의 경비함정을 요청, 지원받아 기동전단을 구성·운영도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기사를 구글 번역기가 번역한 영문기사입니다.

 

The Central Coast Guard is cracking down on “an increase in the number of illegal foreign language vessels invading our seas”.

 

(Break News Incheon Reporter Sang-do Park) The Central Regional Maritime Police Agency is planning a strong crackdown as the number of illegal foreign fishing vessels invading our seas has increased rapidly.
 
In September, an average of 199 foreign fishing vessels a day appeared in the vicinity of the Korea-China fishing agreement in the West Sea, and an average of 360 ships a day appeared on the 4th of October.

 

In recent years, while fishing in the waters near the Korea-China Fisheries Agreement, the number of evictions and cut-offs continues to increase by collectively invading and fishing the Korean waters at night.

 

This year, it is analyzed that the number of cases of invasion has increased as the enforcement policy has shifted to eviction and blocking, which prevent illegal invasion in advance, rather than direct crackdown in order to prevent the influx of infectious diseases from the sea.

 

In spite of the recent eviction order, the number of cases of resisting and fleeing as a group is increasing.

 

Accordingly, in order to block their illegal activities, the Jungbu Coast Guard responded to economic losses such as impairing the maneuverability of the ship by using the fire cannons (water cannons) of illegal fishing vessels, but hundreds of illegal foreign fishing vessels were reduced to a small scale. Several groups are formed to invade our seas simultaneously.

 

Since September 22, the Central Coast Guard has increased the number of large-sized guard ships and responded jointly by moving the group invading seas without jurisdiction in cooperation with the West Sea Fisheries Management Group under the Ministry of Oceans and Fisheries, the Navy, and the West Sea Regional Maritime Police Agency. The water level has been raised.
 
In addition, in order to increase the intensity of response, we plan to review measures to extend the period of operation of our own maneuvering fleet and guard ships, and plan to eradicate illegal activities of foreign fishing vessels in our seas by using common firearms for foreign fishing vessels that engage in group invasion illegal fishing. .

 

The Central Coast Guard said, “We will do our best to completely eradicate illegal fishing foreign fishing vessels and protect Korean language resources by responding strongly in accordance with the procedures prescribed by the law, and to review the composition and operation of mobile troops by requesting and supporting security vessels from other regional offices. said.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중부지방해양경찰청,중부해경청,불법 외국어선 우리해역 침범,서해어업관리단, 해군, 서해지방해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