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서울 대신고, 대한축구협회장배 아쉽게 결승진출 실패
대신고 7번 최승훈 수비와 공격을 멀티로 하는 강한 승부욕
기사입력: 2020/09/14 [14:13]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서울대신고 7번 미드필더 7번 최승훈 선수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서울대신고(감독 이상열)가 제41회 대한축구협회장배 전국 고등학교 축구대회 준결승 진출했으나 결승의 문턱에서  좌절됐다.

 

대신고는 지난 11일 경주 알천1구장에서 열린 대회 준결승에서  경기YGFCU18에 승부차기에서 아쉽게도 졌다.

 

8월 백록기에서도 4강전에서 결승진출에 실패한 서울대신고등학교는,이상열감독과 선수들은 겨울 전지훈련을  통해 강한 공격력을 바탕으로 훈련을 해왔다.

 

특히, 미드필더 7번 최승훈선수 의 안정적인 경기운영과 수비와 공격을 멀티로하는 강한 승부욕으로 2020년  대회를 준비했지만  4강에 만족해야하는 결과로 올해 대회를 마무리하게 됐다.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서울대신고,대신고 최승훈 선수,미드필더 7번 최승훈선수, 대한축구협회장배 전국 고등학교 축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