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환경
인천시교육청, 교육재난지원금 현금.현물 비율 5대5로 지급
초.중.고 학생 31만여명 대상 1인당 10만원씩 지원
기사입력: 2020/09/11 [17:36]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도성훈 인천시교육감과 박남춘 인천시장이 11일 교육재난지원금의 현금과 현물 비율을 5대 5로 확정하고 신속한 추진에 나선다.

 

인천시교육청과 인천시는 3월부터 5월까지 코로나19로 인해 사용되지 못한 무상급식비 310여억 원을 초.중.고학생 31만여 명에게 1인당 10만 원의 교육재난지원금으로 절반씩 분담해 지급하기로 했다.

 

11일 최종 협의에서는 현금 5만 원은 인천e음카드 캐시로 지급해 현금처럼 사용하고, 나머지 5만 원은 인천e몰에 구축 예정인 ‘꾸러미몰’에서 식재료 구매에 이용할 수 있다.

 

5:5 지급 비율 확정에 따라 인천시교육청은 현금 지원, 인천시청은 현물 지원 사업을 총괄 주관하며, 현물 지급에 따른 업체선정, 품목구성과 고객관리, 교환/반품에 관한 사항은 인천e음 운영대행사에서 진행한다.

 

한편, 인천시교육청은 학부모들을 대상으로 교육재난지원금 사업과 인천e음카드 보유현황 및 발급절차를 안내하고 있으며 18일 3회 추경에서 예산이 확정되면 신속한 지원에 나설 계획이다.

 

도성훈 교육감은 “그동안 학부모님의 의견을 수렴하고 무상급식 취지에 맞는 지원을 위해 지역사회가 함께 고민한 결과이다”며 “인천의 학생들을 위해 함께 고민해주신 인천시의회, 박남춘 시장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이어 “이번 교육재난지원금이 코로나19로 어려운 가정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고 지역경제 활성화의 마중물이 되었으면 한다”며 “앞으로 신속하게 지급될 수 있도록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시교육청,인천시, 교육재난지원금,도성훈 인천시교육감,박남춘 인천시장,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