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인천해경, 영종대교 투신자 시신 발견 수습
기사입력: 2020/07/31 [11:38]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해양경찰서가 지난 27일에 인천 영종대교 상부도로에서 해상 투신한 A모씨(남, 30대)의 시신을 발견했다.

 

인천해경에 따르면, 30일 오전 11시 34분께 월미도 북방 해상에서 변사자로 추정되는 물체가 있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연안구조정을 출동시켜 수습했다.

 

인천해경 관계자는 “지문 분석 결과 해상 투신자 정보와 일치했다” 며 “정확한 사망 경위를 조사 중이다”고 밝혔다.

 

한편, 인천해경은 해상 투신자 발생 신고를 접수하고 경비함정 11척, 해군 함정 4척 등을 동원해 광범위 집중 수색을 벌여왔으며 수색 4일 만에 발견했다.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해양경찰서,인천해경, 영종대교 해상 투신,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