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환경
인천시교육청, 운동부 합숙소.기숙사 운영교 대상 코로나19 선제 검사 실시
기사입력: 2020/06/25 [14:13]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시교육청은 인천 관내 운동부 합숙소와 기숙사 운영교를 대상으로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선제적으로 실시한다.

 

이미 검사가 완료된 전국 단위 기숙사 운영교를 포함하면 운동부 합숙소와 모든 기숙사 운영교의 검사가 전국 최초로 완료된다.

 

검사 대상은 운동부 합숙학교 4교와 기숙사 운영교 9교 학생과 교직원 총 2,262명이며 6월 26일부터 7월 6일까지 진행한다.

 

진단검사비는 인천시교육청이 전액 부담하고 검사는 강화군 보건소와 국군의무사령부 방역대책본부에서 인력을 지원한다.

 

학생과 교직원의 검사인만큼 신속한 검사진행을 요청했다.

 

“기숙생활은 학생들간의 밀접접촉의 우려가 높기 때문에 사전 예방이 더욱 중요하다”며 “이번 운동부 학생까지 포함한 모든 기숙사 학교 대상 선제적인 검사로 학교 구성원 모두가 안심하고 공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전국단위 기숙사 운영교 10교는 코로나19 진단 검사가 완료되었으며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시교육청, 도성훈 교육감,운동부 합숙소.기숙사 운영교, 코로나19 선제 검사, 강화군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