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부평구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국립미술관 연계 ‘집에서 만나는 미술관’ 진행
기사입력: 2020/05/22 [13:35]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부평구청소년수련관 방과후아카데미가 국립미술관과 연계해 지역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집에서 만나는 미술관’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이번 프로그램은 코로나19 여파로 움츠러든 지역 청소년들의 문화예술 및 여가활동 공백을 줄이고자 마련된 것으로, 국립미술관에서 지원한 미술키트를 활용해 이뤄진다.

 

‘집에서 만나는 미술관’ 지원 사업은 박서보, 안규철, 마르쉘뒤샹, 최정화 작가가 참여한 작품 만들기 활동이다. 오는 25일부터 6월 5일까지 2주에 걸쳐 미술 교구와 유튜브 영상이 순차적으로 제공되면서 청소년들에게 미술에 대한 해석과 만들기 활동의 이해를 돕는다.

 

박건호 부평구청소년수련관 관장은 “이번 활동을 계기로 지역의 청소년들이 문화 감수성을 풍부하게 기를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부평구청소년수련관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한꿈더하기’와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 공지사항이나 전화로 알아볼 수 있다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평구,부평구청소년수련관,방과후아카데미,국립미술관,집에서 만나는 미술관, 미술키트,한꿈더하 관련기사목록
1/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