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환경
인천시교육청북구도서관, 인천 최초 ‘구독형 전자책’ 서비스 실시
45,000종 이상 전자책 이용자 수 제한 없이 즉시 이용
기사입력: 2020/05/21 [15:27]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시교육청북구도서관은 코로나19로 전자책 수요가 급증함에 따라 ‘구독형 전자책’ 서비스를 13일부터 제공하고 있다.

 

이는 소장형 전자책의 한계를 보완하고 전자책 이용 활성화 및 만족도를 높이고자 인천 최초로 도입됐다.

 

구독형 전자책은 그동안 도서관에 제공해왔던 소장형 전자책과는 달리 도서 한 권당 대출 인원 제한이 없어 수요가 많은 도서도 바로 이용할 수 있다.

 

또한, 소장형 전자책보다 훨씬 많은 45,000종 이상의 도서를 제공하고 있고 매달 신간도서를 업데이트할 예정이다.

 

인천시교육청 소속 8개 도서관(북구, 중앙, 부평, 주안, 화도진, 서구, 계양, 연수) 및 평생학습관 책이음 회원이라면 누구나 이용이 가능하다.

 

PC 또는 스마트폰을 통해 통합전자도서관에 접속해 신청하면 15일 동안 5권까지 즉시 대출이 가능하다.

 

나영희 관장은 “앞으로도 도서관의 비대면 서비스 향상을 위해 다양한 전자자료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북구도서관 홈페이지를 참고하거나 정보자료과로 문의하면 된다.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시교육청,인천시교육청북구도서관, 인천 최초,구독형 전자책,소장형 전자책, 관련기사목록
1/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