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인천시, 캠프마켓 반환 첫단계 건축물 도서.관리카드 인수 받아.
기사입력: 2020/01/17 [14:12]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시가 지난해 12월 11일 캠프마켓 즉시 반환이 결정된 이후 첫단계로 일제강점기 조병창부터 시작해 광복이후 주한미군기지로 사용되어온 캠프마켓의 역사가 담긴 건축물 도서와 관리카드를 국방부(주한미군기지이전사업단)로부터 인수 받았다고 밝혔다.

 

인천시에서 인수받은 건축도서는 캠프마켓 DRMO부지와 야구장부지인 1단계지역 전체 약 223,017㎡내 건축물 43동에 대한 것으로 건축물 설계도면 27롤, 이력카드 74부, 열쇠함 3박스 등이며, 2단계지역의 약 216,983㎡ 내 건축물 93동은 올해 8월 미군으로부터 반환받는 대로 국방부에서 인수 받을 예정이다.

 

앞으로 인천시는 일제 조병창 이후 80년 동안 흩어진 역사를 다음 세대에 온전하게 전수할 수 있도록 체계적으로 준비해 각 단계별로 디지털시스템 구축과 기록물 활용계획을 만들어 나갈 계획이며, 우선 반환이 결정된 1단계구역 내 건축물이 토양오염정화를 위해 일부 철거됨을 감안하여 영상자료 등으로 기록 보존하기 위한 용역을 현재 추진 중이다.  
   
또한, 정부에서 2020년 전국 미군기지를 대상으로 실시하는 ‘미군기지 내 문헌조사사업’에 대해서도 문화재청과의 협조 체계를 구축하고, 국가적 차원에서 추진되는 역사 기록에도 함께 참여하여 기관 간 협업을 공고히 할 계획이다.     

 

류윤기 인천시 부대이전개발과장은 “신속하게 1단계구역의 건축도서와 출입 열쇠 인수를 완료한데 이어, 토양오염정화 및 2단계구역과 휀스설치 등에 대한 국방부와 미군 측의 협의를 거쳐 안전조치 등을 한 후 빠른 시일 내 시민에게 개방 하겠다”고 밝혔다.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시,캠프마켓 반환,한미군기지,일제강점기 조병창,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