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인천서부소방서, 지난해보다 화재건수 44.2% 감소 ‘2019년도 재난발생 현황’ 분석 발표
기사입력: 2020/01/14 [13:34]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서부소방서가 ‘2019년도 재난발생 현황’을 분석해 발표했다.

 

지난 1년간 인천 서구 관내 화재건수는 288건 지난해보다 44.2% 감소했으며,  18명의 인명피해와 27억 6,700만원의 재산피해로 인명피해는 경상자의 증가로 80% 증가했으나, 초기 대처 및 대피로 중상 및 사망자는 감소했으며, 화재 감소로 인해 재산피해 역시 85% 감소했다.

 

원인별로는 부주의 119건(41.3%), 전기적 원인 82건(28.4%), 미상 16건(5.5%) 순으로 나타냈다.

 

구조출동은 지난해 2,976건에 비해 20.5%(766건) 늘어난 3,742건을 처리했다.

 

구급환자는 지난해 1만5,678명에 비해 1.2%(183명) 감소한 1만 5,495명을 병원으로 이송했다.

 

구조활동의 경우 기계사고와 실내 갇힘 불편 해소 등 생활 속 주민 편의를 위한 구조서비스가 늘었다.

 

구급활동은 예년에 비해 공사현장 증가로 인해 사고 부상 환자 등 질병 외 환자가 많이 늘었다.

 

김문원 서부소방서장은 “2020년 경자년(庚子年)에도 꾸준한 화재예방 캠페인 획기적인 소방안전 홍보와 체계적이고 신속한 화재.구조.구급활동으로 시민들의 재난사고에 앞장서 대비하겠다”고 말했다.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