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산업
인천재단, ‘재도전지원 특례보증 11억원 공급’ 사업자 모집
기사입력: 2020/01/14 [12:54]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문광수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인천 문광수 기자)  인천시와 인천신용보증재단(이하 인천재단)이 설립한 소상공인 디딤돌센터에서 ‘2020년 재도전지원 특례보증 11억원 공급’을 목표로 13일부터 제1차 사업자를 모집하고 있다.

 

재도전지원 특례보증은 지역재단으로부터 보증지원을 받은 업체 중에 원금이나 이자를 상환하지 못해 채권이 소각된 관리종결기업 및 개인회생, 파산, 신용회복을 종료한 법적채무 종결기업 등을 대상으로 재기지원을 위해 은행 대출에 필요한 신용보증서를 지원해주는 사업이다.

 

인천재단에서는 2019년 재도전지원 특례보증으로 41개 기업에 10억원을 지원함으로 전국 16개 지역재단 중 최고의 실적을 달성함은 물론, 재기교육과 맞춤형 컨설팅을 연계 지원해 업체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은바 있다.

 

이런 호응에 발맞춰 인천재단은 경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재기사업자를 위해 신속한 지원체계를 마련해 적재적소에 신용보증을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조현석 인천재단 이사장은“실패 경험이 있는 재기사업자의 경우 열악한 환경에서 힘겹게 재기의 발판을 다지는 경우가 많다.”며 “우리재단은 공적보증기관으로서 일회성 보증지원에 그치지 않고 재기교육, 컨설팅 및 사후관리 등을 꾸준히 시행하여 재기사업자들이 성공사업자로 거듭날 수 있도록 디딤돌 역할을 성실히 수행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자 모집기간은 1월 13일부터 31일까지로 기타 자세한 내용은 인천신용보증재단 소상공인 디딤돌센터에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시, 인천신용보증재단,인천재단,재도전지원 특례보증,소상공인 디딤돌센터,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