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대한민국 럭비팀 도쿄올림픽 가자..,23일 아시아 지역예선 대회 개최
기사입력: 2019/11/20 [14:22]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문광수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인천 문광수 기자) ‘2020 도쿄올림픽 남자럭비 아시아 지역예선’대회가 이번달 11월 23일부터 24일까지 2일간 인천 남동아시아드 럭비경기장에서 개최한다.

 

아시아 지역예선전에는 대한민국을 포함해 홍콩, 중국 등 총 9개 국가 166명의 럭비선수단과 임원들이 참가해 올림픽 진출권을 걸고 럭비 강호들과 치열한 한판 승부를 펼칠 것이다.

 

럭비경기는 FIFA월드컵과 하계 올림픽에 이어 세계에서 가장 큰 스포츠 이벤트이기도 하며, 협동과 희생, 존중이 바탕이 되는 신사의 스포츠로 잘 알려져 있다.

 

그러나 그동안 서양인의 전유물로만 여겨 비인기 종목으로 인식되었지만 지난 10월 아시아(일본)에서 럭비올림픽이 최초로 개최되어 점차 그 저변이 확대되기 시작했다.
    
백완근 체육진흥과장은 “이번 대회를 통해 비인기종목인 럭비가 많은 시민들의 관심을 받을 수 있도록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우리 국가대표팀이 우승하여 도쿄올림픽에 진출할 수 있도록 많은 시민들의 응원과 격려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이번 대회는 무료관람이며 보다 자세한 일정은 대한럭비협회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시,럭비팀,2020 도쿄올림픽 남자럭비 아시아 지역예선, 대한럭비협회,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