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인천 시민시장 대토론회 10월 11일 열린다.
‘다 함께 talk, talk 인천 친환경 매립지’ 주제 개최 9월 25일까지 신청 접수
기사입력: 2019/09/17 [11:10]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시와 인천사랑운동시민협의회, 인천지속가능발전협의회가 공동 주최하는 ‘인천 시민시장 대토론회’가 오는 10월 11일 인천시청 앞마당인 인천애(愛)뜰에서 개최된다.

 

인천 시민시장 대토론회는 시민이 참여하는 토론회 중 최대 규모로 소통과 협치를 강조하는 민선7기 박남춘 시정부의 대표적 시민참여형 토론회 중 하나다.

 

민선7기 들어 그간 두 번의 시민 대토론회가 개최되었는데, 매번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열띤 토론은 긍정적인 결과물로 이어지고 있다.

 

두 번의 토론회에서 나온 17개의 우수 제안들은 검토를 통해 추진되거나 완료된 사업들이 다수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번 토론회는 ‘다 함께 talk, talk 인천 친환경 매립지’를 주제로 인천시의 최대 현안인 쓰레기 매립에 관한 시민들의 진솔한 의견을 듣기 위한 것으로 어떤 의견들이 나올지 관심이 커지고 있다.

 

인천시민들이 생각하는 친환경 매립은 무엇이고, 수도권매립지의 대안으로 논의 되는 인천자체 매립지에 대해서는 어떤 생각들을 갖고 있는지 등 다양한 의견들이 나올 것으로 예상된다.

 

현재 서구에 있는 수도권매립지는 오는 2025년에 매립 종료가 예정됨에 따라 인천시는 어떤 형태로든지 그 후속조치를 마련해야 하는 입장에 있다.

 

그간 인천시는 각계각층 및 시민사회단체 등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왔고, 이번 인천 시민시장 대토론회도 그 일환으로 추진되는 것이다.

 

인천시민이면 누구나 영향을 받을 쓰레기 처리에 관한 것을 직접 시민들의 입을 통해 듣고 시민들의 생각을 확인하고자 하는 것이다.

 

이번 토론회를 기획하는 이종우 市 시민정책담당관은 “쓰레기 문제는 누구도 피해갈 수 없는 일상생활 전반에 영향을 끼치는 사안이기 때문에 지역별, 연령별 등 각계각층의 시민 생각을 오롯이 읽어 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며 “이번 토론회에 많은 시민들이 참여해서 좋은 의견을 주시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오는 10월 11일 개최되는 인천 시민시장 대토론회는 인천 시민이면 누구나 참가 신청이 가능하며, 신청기간은 9월 25일까지이다.

 

신청방법은 시홈페이지, 전화신청, 방문신청, 온라인 접수 등 다양한 방법으로 가능하다.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시,인천사랑운동시민협의회, 인천지속가능발전협의회,인천 시민시장 대토론회,수도권매립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