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인천해경,국제여객선 연료 공급 중 기름 해상 유출 긴급 방제 실시
기사입력: 2019/06/12 [14:21]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인천 국제여객터미널 부두 앞 해상서 국제여객선이 벙커C유를 공급받던 과정 중 기름이 유출돼 긴급방제를 실시하고 있다.(사진제공: 인천해양경찰서)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해양경찰서는 12일 오전 인천 국제여객터미널 부두 앞 해상에서 16,000톤급 국제여객선이 벙커C유를 공급 받는 과정에 기름이 유출돼 방제작업 중이다고 밝혔다.

 

인천해양경찰서는 오늘 오전 10시 36분경 인천 국제여객터미널 부두 앞 해상에서 기름이 유출됐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연안구조정 및 방제정 2척 등을 현장으로 급파해 긴급 방제작업을 실시했다.

 

인천해경은 현장에서 유출유 확산방지를 위한 중질유부착재를 설치하고, 사고선박 측 방제업체와 합동으로 유흡착재를 사용해 유출된 기름을 수거했다.
 
인천해경 관계자는 “정확한 사고 경위와 유출량을 조사할 예정이다” 고 말했다.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해양경찰서, 인천해경,국제여객선 해상 기름유출,인천 국제여객터미널, 연안구조정,방제정,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