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인천해경, 예인선.유조부선 일제점검 실시
오염사고 예방 안내 및 오염방지설비와 오염물질 적법처리 등 점검
기사입력: 2019/06/10 [11:39]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해양경찰서는 10일부터 7월 19일까지 6주 동안 관내에 등록된 예인선 및 유조부선 240여척을 대상으로 해양오염예방 일제점검을 실시 한다.
 
인천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예인선과 유조부선 대부분은 선체가 노후되고 선원들의 고령화로 해양오염사고가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며 다른 종류의 선박사고에 비해 예인선은 중질유 연료를 사용하고 있어 오염 피해정도와 규모가 크기 때문에 이번 점검을 실시하게 됐다고 전했다.

 

인천 관내 최근 5년간 해양오염사고는 79건이며, 이 중 예인선으로 인한 오염사고는 28건으로 35%를 차지했다.

 

특히, 지난해 8월에는 연안부두에서 발생한 300톤급 예인선 침몰사고로 연료유 및 폐유 8.3㎘가 해상에 유출돼 방제작업이 10일 이상 소요된 바 있다.

 

인천해경은 이번 일제점검을 통해 예인선이 운항 중 기름 넘침 등의 부주의로 인한 오염사고를 예방할 수 있도록 안내하고, 오염방지설비와 오염물질 적법처리 등을 점검해 불법배출이 확인되는 경우 강력하게 단속한다는 방침이다.

 

인천해양경찰서 관계자는“해양오염예방을 위한 선박 관리자 및 운항자 스스로의 노력과 실천이 깨끗한 해양환경을 보전하는 것이다”며, “선박에서 발생한 오염물질은 적법하게 처리해 줄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해양경찰서,인천해경, 예인선.유조부선 일제점검,해양오염예방,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