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서특단, 해양사고.불법조업 대응 불시 현장 훈련 실시
기사입력: 2019/03/13 [15:12]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서해5도 특별경비단은 지난 11일 인천 옹진군 대청도, 연평도 해상에서 행락철 여객선 침몰 등 해양사고 상황을 가정한 불시현장훈련(FTX, Field Training exercise)과 더불어 봄철 꽃게 성어기를 맞아 불법조업 중국어선 단속훈련을 실시했다

 

봄 행락철 해상의 짙은 안개 등으로 해양사고 발생 위험이 높아짐에 따라 여객선 해양사고 대응 훈련을 실시하는 한편, 서해5도 꽃게 성어기 전 불법조업 중국어선 단속 훈련을 집행했다.

 

이날 실시한 훈련은 실제 상황을 가정해 시나리오 없이 불시에 진행했으며, 서해5도 해상을 운항하는 여객선이 전복된 상황과, 소청도 남동방 불법조업 중국어선이 NLL을 침범한 상황을 가정해 실시됐다.

 

불시훈련(FTX)에는 서특단 경비함정 3척과 특수진압대, 경인연안 VTS, 옹진군청 어업지도선 2척, 민간자율구조선, 해군 고속정 등 민.관.군 합동 훈련을 실시했으며 특히, 추운날씨에도 불구하고 가상 익수자가 해상에 뛰어 들어 표류 상황을 연출 하는 등 실질적인 훈련을 실시했다.

 

서해5도특별경비단 정영진 단장은 “우리해역 내 NLL 침범 불법조업 중국어선에 대해 해양주권 수호를 위한 강력한 대응을 하는 한편, 해상에서의 대형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민관군 합동 대응훈련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중부지방해양경찰청,중부해경청,서해5도 특별경비단,서특단, 해양사고,불법조업 중국어선, 불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