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인천부평서, 설 연휴 특별교통관리 실시
가족공원에 교통경찰.교통기동대 등 탄력배치 교통정체 해소 등
기사입력: 2018/02/13 [14:31]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부평경찰서는 14일부터  18일까지  설 연휴를 포함한 5일간 인천가족공원.백화점.대형마트 주변 등 교통혼잡 예상지역에 원활한 교통소통을 확보 하고자 특별교통관리를 실시한다.

 

이번 설에는 작년 27만여명에서 약 4만여명이 늘어난 31만명의 성묘객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등 가용경력 약 40여명을 탄력적으로 배치해 진입로 주변에 극심한 교통정체를 해소한다는 방침이다.
    
지난 6일에는 인천시 관계부처와 대책회의를 가져 3만여대의 방문차량에 대한 임시주차장 확보 및 셔틀버스 운행 장소인 제일고등학교와 동암초등학교 주변의 안전요원배치 등 원활한 교통소통이 진행 될 수 있도록 협의해 교통 혼잡을 최소화 하고자 한다.

 

또한, 고속도로 본선 및 연계 일반도로의 교통관리와 신촌사거리 등 주요 교차로에서의 우회조치, 역.백화점.대형마트 등 혼잡지역에 교통경찰을 배치해 불법 주.정차 차량 및 고장 차량 등 교통장애요인을 신속제거해 정체요인을 사전해소 할 방침이다.  

 

부평경찰서 관계자는 “특별교통관리를 실시하여 고향을 방문하는 성묘객들과 주민들이 편안하고 즐거운 설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교통안전 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부평경찰서,부평서, 인천경찰,인천가족공원,특별교통관리,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