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산업
농식품부.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오는 10월 31일까지 몽골 GS25와 K-푸드 콜라보 매장 운영
한국 라면, 주류 등 K-푸드 전용 매장으로 현지인 방문 성지 예감
기사입력: 2024/07/04 [13:25]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지하철역(라면) 콘셉트 몽골 GS25 K-푸드 콜라보 매장(사진제공: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이하 aT)가 지난 7월 1일부터 오는 10월 31일까지 K-푸드 수출시장 다변화를 위해 몽골 GS25와 함께 K-푸드 콜라보 매장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공사에 따르면, 몽골은 한류 열풍에 힘입어 한국계 유통매장이 늘어남과 동시에 K-푸드 수출도 증가세를 이어가며 현지 소비 저변이 확대되고 있는 신흥시장이다. 

 

특히 몽골 젊은 소비자들은 한류 드라마나 예능에서 본 편맥(편의점 맥주), 한강 라면 등 한국의 편의점 문화를 경험해보고자 하는 소비자가 늘어나는 추세이다.

 

이에 농식품부와 공사는 몽골 내 273개 편의점을 운영 중인 GS25와 협력해 소비자들이 많이 방문하는 몽골 GS25 매장을 중심으로 ‘K-주류·라면 콜라보 홍보’를 추진한다. 

 

또, 몽골 인기 관광지에 ‘K-푸드 전용 팝업스토어’도 오픈해 현지 소비자의 니즈를 반영한 유망 K-푸드를 엄선해 집중 홍보에 나선다.

 

먼저 1일부터 ‘K-주류·라면 콜라보 홍보’ 매장과 인기 관광지 ‘K-푸드 팝업스토어’ 3개 점 오픈을 시작으로 9월부터는 몽골 GS25 30개 점에서 K-라면 집중 홍보 행사를 추진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 K-푸드 콜라보 매장 콘셉트는 한국의 지하철역을 모티브로 디자인한다. 

 

지하철이 없는 몽골에서 한국 드라마에서만 보던 지하철역의 모습과 함께 다양한 K-푸드를 선보여 몽골 소비자들에게 한국을 간접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권오엽 수출식품이사는 “몽골은 지난해 K-푸드 수출이 11.8% 증가한 국가로, 올해도 한류 인기에 힘입어 지속 성장이 기대되는 시장”이라며, “해외 진출을 확대 중인 GS25와 함께 K-푸드 콜라보 홍보 매장 운영을 계기로 향후 몽골 수출 확대는 물론, 몽골과 같은 유망 신시장 발굴에도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번역'으로 번역한 영문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with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making efforts to increas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Ministry of Agriculture, Food and Rural Affairs and Korea Agro-Fisheries and Food Trade Corporation will operate a collaboration store with Mongolian GS25 and K-Food until October 31.

A store dedicated to K-food, including Korean ramen and alcohol, is predicted to be a sacred place for locals to visit.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The Ministry of Agriculture, Food and Rural Affairs and the Korea Agro-Fisheries and Food Trade Corporation (hereinafter referred to as aT) are collaborating with Mongolian GS25 on K-food from July 1 to October 31 to diversify the K-food export market. He announced that he was running a store.

 

According to the Corporation, Mongolia is an emerging market where the local consumption base is expanding as the number of Korean distribution stores increases thanks to the Korean Wave and K-food exports continue to increase.

 

In particular, an increasing number of young Mongolian consumers want to experience Korean convenience store culture, such as Pyeonmaek (convenience store beer) and Han River ramen, which they have seen in Korean dramas and entertainment shows.

 

Accordingly, the Ministry of Agriculture, Food and Rural Affairs and the Corporation are collaborating with GS25, which operates 273 convenience stores in Mongolia, to promote ‘K-Alcohol and Ramen Collaboration’ focusing on GS25 stores in Mongolia, which are frequently visited by consumers.

 

In addition, a ‘K-food-only pop-up store’ will be opened in a popular tourist destination in Mongolia, and promising K-food that reflects the needs of local consumers will be carefully selected and promoted intensively.

 

First, starting from the 1st with the opening of a 'K-Liquor and Ramen Collaboration Promotion' store and three 'K-Food Pop-up Stores' in popular tourist destinations, the company plans to promote K-Ramen intensive promotional events at 30 GS25 stores in Mongolia starting in September. am.

 

In particular, this K-food collaboration store concept is designed with a Korean subway station as a motif.

 

In Mongolia, which does not have a subway, it presents a variety of K-foods along with subway stations only seen in Korean dramas, providing Mongolian consumers with the opportunity to indirectly experience Korea.

 

Kwon Oh-yeop, director of export food, said, “Mongolia is a country where K-food exports increased by 11.8% last year, and is a market expected to continue growing this year thanks to the popularity of the Korean Wave.” He added, “K-food collaboration with GS25, which is expanding its overseas expansion. “By operating a promotional store, we will not only expand exports to Mongolia in the future, but also work harder to discover promising new markets such as Mongolia,” he said.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