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인천시 정신응급합동대응센터 개소...인천경찰청과 정신응급 위기대응 상황에 24시간 대응한다.
기사입력: 2024/06/18 [14:34]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정신응급합동대응센터 개소식(사진제공:인천시)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시가 18일 시민의 정신적 응급 상황 발생 시 보다 강화된 안전과 보호를 제공하기 위해 ‘인천시 정신응급합동대응센터’를 개소했다고 밝혔다.

 

인천시에 따르면, 센터는 시와 인천경찰청이 협력해 정신건강 위기 평가와 현장 응급대응을 통합하고, 기관 간 역할 중복을 최소화해 효율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설치됐다.

 

개소식에는 박병철 시 문화복지수석, 한진호 인천자치경찰위원장, 이준형 생활안전부장을 비롯해 인천광역정신건강복지센터와 인천광역시자살예방센터 등 관련 기관의 실무자들도 함께해, 센터의 역할과 기능, 발전 방향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센터는 인천광역정신건강복지센터 응급개입팀 16명과 인천경찰청 현장지원팀 7명으로 구성돼 있으며, 인천 IT타워(미추홀구 경인로 229) 5층에 위치하고 있다. 

 

경찰과 정신건강전문요원이 시민들의 긴급한 요구에 24시간 신속히 대응할 계획이다.

 

센터는 정신 응급상황이 발생하면 정신과적 위기 평가와 보호조치, 응급입원 등을 동시에 진행하고, 현장 출동부터 사후 조치까지 한팀으로 움직이면서 보다 신속한 처리 등 현장 대응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인천시는 경찰, 소방, 정신의료기관과 ‘정신응급대응 협의체’를 구성해 유기적으로 대응하고 있으며, 24시간 자살예방 및 정신건강위기상담 전화을 통해 지난해 2만 1,418건을 상담했고, 1,227건의 응급출동을 하는 등 즉각적이고 효과적인 위기개입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번역'으로 번역한 영문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with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making efforts to increas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Incheon City Psychiatric Emergency Joint Response Center opens... responds 24 hours a day to mental emergency crisis response situations with the Incheon Police Agency.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On the 18th, Incheon City announced that it had opened the ‘Incheon City Mental Emergency Joint Response Center’ to provide enhanced safety and protection in the event of a mental emergency for citizens.

 

According to Incheon City, the center was established to cooperate between the city and the Incheon Police Agency to integrate mental health crisis assessment and on-site emergency response, and to respond efficiently by minimizing role overlap between agencies.

 

At the opening ceremony, Park Byeong-cheol, Senior Secretary for Culture and Welfare, Incheon Autonomous Police Committee Chairman Han Jin-ho, Life Safety Department Director Lee Jun-hyung, and working-level officials from related organizations such as the Incheon Metropolitan Mental Health Welfare Center and the Incheon Metropolitan Suicide Prevention Center attended the center's role, function, and development. We shared opinions about the direction.

 

The center consists of 16 members of the Incheon Metropolitan Mental Health Welfare Center emergency intervention team and 7 members of the Incheon Police Agency field support team, and is located on the 5th floor of the Incheon IT Tower (229 Gyeongin-ro, Michuhol-gu).

 

Police and mental health professionals plan to respond quickly to the urgent needs of citizens 24 hours a day.

 

When a mental emergency occurs, the center simultaneously conducts psychiatric crisis assessment, protective measures, and emergency hospitalization. It is expected to enable on-site response, including faster processing, by moving as a team from on-site dispatch to follow-up measures.

 

Meanwhile, Incheon City is responding organically by forming a 'Mental Emergency Response Council' with the police, fire, and mental health institutions. Last year, 21,418 cases were consulted through the 24-hour suicide prevention and mental health crisis counseling hotline, and 1,227 emergency dispatches were made. We provide immediate and effective crisis intervention services.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